즐겨찾기+ 최종편집:2023-01-31 오후 01:48:1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원격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행사알림
회사알림
 
뉴스 > 행정
성주군, 수요자 중심 조직개편 단행
과 명칭, 부서명 처리업무 알기 쉽게 단순화
담당→팀장, 6급 중심 일하는 조직으로 쇄신
관련조례안 군의회 의결…12월31일자로 시행
성주 최기천 기자 / 입력 : 2022년 11월 30일(수) 10:23
성주군은 미래 환경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응하고 행정추진의 전문성과 효율성 확보를 위해 조직개편을 추진한다.

행정기구는 기존 1실 15과 2직속기관 4사업소 1읍9면 1의회에서 1실 17과 2직속기관 3사업소 1읍9면 1의회로 개편하며, 정원은 680명에서 697명으로 17명이 증원된다.

부서 단위 개편 주요 내용으로는 새마을교통과와 안전과를 신설하고 문화예술회관을 폐지한다.

과 명칭도 △기획감사실→기획예산실 △총무과→자치행정과 △미래지역활력과→미래전략과 △관광진흥과→관광과 △민원봉사과→민원과 △새마을녹지과→산림축산과 △건설안전과→건설과로 변경하여 수요자가 부르기 편하면서 부서명에 처리업무가 잘 나타나도록 단순화했다.

‘안전과’는 코로나 이후 높아진 군민 안전 욕구에 부응하고 중대재해 예방은 물론 사회재난, 자연재난 등 각종 재난에 대한 대응 체계 강화를 위해 신설했다.

팀 단위로는 남부내륙철도 성주역 역세권 개발과 대형 공공 건축물 건립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공간개발팀’과 ‘공공건축팀’을, 태양광 발전 등 각종 에너지 업무가 증가함에 따라‘에너지팀’을, 농업기술센터에 연구활동을 확대 추진하기 위해 ‘연구개발팀’을, 의정 업무의 전문성 확보를 위해 ‘의정팀’을 각각 신설했으며, 불필요한 조직은 통·폐합하여 행정 효율화를 제고할 예정이다.

또한 ‘담당’이 과내 부서명 또는 계장 호칭으로 함께 사용되어 혼선이 발생함에 따라 “팀”, “팀장”으로 호칭을 바꾸고 6급 중심의 일하는 조직으로 쇄신할 예정이다.

이병환 성주군수는 “행정·산업·경제·문화 등 모든 시대환경이 빠르게 변화하고 있다. 조직 또한 변화된 환경에 맞춰 끊임없이 혁신돼야 한다”며 “이번 조직개편을 통해 성주가 선도적으로 발전할 수 있는 인적체계가 조성되고 군민인 수요자 중심 조직으로 거듭나도록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22일 관련 조례 개정안이 성주군의회 정례회에서 의결됨에 따라 올해 12월31일자로 조직개편이 시행될 예정이다.
성주 최기천 기자  
- Copyrights ⓒ경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치매안심센터라면 기억도 젊어져요..
칠곡군, 고향사랑 기부제 첫 최고액 ㈜도현 노병욱 대표, 5..
성주군새마을, 단체별 정기총회 개최..
칠곡호이장학금 기탁..
고령 대가야읍 새마을지도자회 설맞이 새마을기 교체 등 환경정..
성주군, 공공기관 종합청렴도 ‘2등급’..
성주군, 병해충 근절 위한 식물감시원 운영..
소나무재선충병 방제에 힘 모은다..
고령메주, 교육발전기금 기탁..
고령 딸기, 농촌융복합산업지구 선정..
최신뉴스
사랑은 나누면 배가 됩니다..  
“어르신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고령 쌍림면, 노인회관서 설 합동세배..  
성주군 월항면, 월기회 회의 개최..  
“명절엔 전통시장을 이용하세요”..  
고령메주, 교육발전기금 기탁..  
고령군새마을회, 신년 정기총회..  
대가야파크골프장, 공인파크골프장 인증..  
청년 및 신혼부부 주거안정 추진 본격화..  
사랑의 온(溫) 더하기로 겨울이 ‘훈훈’..  
농협 고령향우회, 고향사랑기부금 기탁..  
고령군의회 김명국 의장 ‘대한민국 사회발전대상’ 수상..  
고령군, 설 연휴 종합상황실 근무자 격려..  
탄소중립, 함께 하는 실천이 정답이다..  
성주군, 공공기관 종합청렴도 ‘2등급’..  

신문사소개 편집규약 윤리강령 고충처리인제도 개인정보취급방침 광고문의 제휴문의 기사제보
상호: 경서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10-81-33593/ 주소: 경상북도 성주군 성주읍 성주순환로 271-3 / 발행인.편집인: 이찬우
mail: cwnews@hanmail.net / Tel: 054-933-0888 / Fax : 054-933-089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2305
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