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1-10-12 오후 03:19:0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행사알림
회사알림
 
뉴스 > 교육
가는 말이 고와야 오는 말도 고와요
고령 다산초교, 학교언어문화 개선 실천주간 운영
경서신문 기자 / 입력 : 2021년 10월 12일(화) 15:18
ⓒ 경서신문
고령 다산초등학교(교장 문정숙)는 지난 5일부터 오는 15일까지 2주간 학교언어문화 개선 및 친구사랑 실천 주간을 운영하고 있다.

다산초교는 학생들이 언어폭력의 위험성과 바른 언어 사용의 필요성을 알고 올바른 친구 관계를 맺어 행복한 아이로 자랄 수 있도록 1학기에 이어 2학기에도 다양한 활동을 진행했다.

학생들은 이 기간 동안 생활 속에서 바른 인성을 기르기 위한 교실 수업 속 인성교육은 물론이고 기본 생활습관 형성을 위해 전교학생회 임원 및 5~6학년 학급 임원을 중심으로 한 학생자치순찰대 중심으로 언어문화개선 캠페인을 펼치고 있다.

또한 우리는 친구, 바른 말 고운 말이day! 행사를 통해 저학년은 친구 이름을 부를 때마다 ♡를 그리고 ‘○○아, 사랑해!’를 외치는 빙고놀이, 그림책 ‘보이지 않는 아이’를 본 후 친구에게 해야 할 말과 행동을 생각해 보는 활동을 했다.

고학년은 바른 말, 고운 말로 자신의 캐릭터를 꾸미고 오려 팔짱 낀 친구들을 만드는 우리는 친한 친구, 바른 말 속담 포스터를 그려 속담 맞추기 놀이하기, 내 친구에게 편지 쓰기 활동을 했다.

다산초교 4학년 최 모 학생은 “자기 캐릭터에 친구들에게 듣고 싶은 말이나 하고 싶은 말을 쓰다 보니 제가 듣고 싶은 말이 바로 친구들도 듣고 싶은 말이라는 사실을 알게 되었다. 속으로만 생각하지 말고 친구들에게 자주 말해 주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코로나19 사태로 친구들과 가까이 있는 것도 힘든데 캐릭터끼리 팔짱을 낀 모습을 보니 괜히 기분이 좋았다”고 말했다.

또 문정숙 교장은 “학생들이 언어문화개선 및 친구사랑 실천 주간 참여를 통해 상대방을 배려하는 따뜻한 말의 중요성을 알고 아름다운 관계 맺기를 통해 잘 노는 아이, 행복한 아이로 자라기를 바란다”고 희망했다.
경서신문 기자  
- Copyrights ⓒ경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박물관 인근에 골프 시설 추진 논란
“고령에 美치고, 術에 취하다”
“고령의 오늘을 담다, 내일을 열다..
내년도 국비 확보에 올인하다
메뚜기 잡기 대신 고구마 캐기 삼매..
청소년이 꿈꾸는 고령, 정책 제안이..
고령군서 청년창업 인증받았어요
가는 말이 고와야 오는 말도 고와요
종이 없는 업무보고 일상이 되다
“사업의 분야별 마무리에 박차를”
최신뉴스
고령도서관, 치매 극복 선도도서관..  
가는 말이 고와야 오는 말도 고와..  
고령초교, 과학우주청소년 실력 펼..  
고령군서 청년창업 인증받았어요  
“사업의 분야별 마무리에 박차를..  
종이 없는 업무보고 일상이 되다  
체조로 건강한 노년의 삶 지킨다  
청소년이 꿈꾸는 고령, 정책 제안..  
놀이로 현장체험 함께 즐겨요  
아이들이 안전한 학교 만들어요  
랍스터 치즈버터구이 먹을래요  
인플루엔자 유행 전 접종 서두르세..  
내년도 국비 확보에 올인하다  
“고령의 오늘을 담다, 내일을 열..  
“고령에 美치고, 術에 취하다”  

신문사소개 편집규약 윤리강령 고충처리인제도 개인정보취급방침 광고문의 제휴문의 기사제보
상호: 경서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10-81-33593/ 주소: 경상북도 성주군 성주읍 성주순환로 271-3 / 발행인.편집인: 이찬우
mail: cwnews@hanmail.net / Tel: 054-933-0888 / Fax : 054-933-089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2305
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