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6-11 오후 04:43:3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행사알림
회사알림
 
뉴스 > 정치
선진지 방문으로 견문 넓힌다
고령군의회, 국회 및 청와대 등 견학
경서신문 기자 / 입력 : 2019년 03월 12일(화) 16:51
ⓒ 경서신문
고령군의회(의장 김선욱)는 지난 6일부터 2일간에 걸쳐 국회, 국회도서관, 청와대 등의 선진 기관 및 서울의 주요 관광지를 견학했다.

이번 견학은 선진화된 기관의 방문을 통해 의원들의 역량을 강화하고 문화유산 및 주요 관광지를 견학, 의원들의 견문을 넓히는 기회를 마련하기 위해 실시했다.

첫날 국회를 방문한 고령군의회 의원들은 국회의원회관에서 이완영 국회의원과 면담을 가진 후 국회의사당과 헌정기념관 및 국회도서관을 참관했다.

국회의사당에서는 4층의 중앙홀 전시실과 본회의장을 참관하면서 국회의 역할과 기능 및 본회의장 시설물 등에 대한 설명을 들은 후 법제사법위원회 회의장을 참관했으며, 이후 임시의정원부터 현재까지의 의정사 등 각종 헌정자료가 전시돼 있는 헌정기념관을 방문, 대한민국의 역사가 깃든 의회민주주의의 현장을 경험했다.

또한 국회도서관을 방문해 김영주 정치행정정보과 서기관의 국회도서관과 국회·지방의회 의정자료 공유 통합시스템 관련 설명을 들은 후 국회도서관의 주요 시설과 자료실 등을 관람했다

‘국회·지방의회 의정자료 공유 통합시스템’은 지방의회의 발전과 의회민주주의 실현 및 국회와 지방의회의 의정자료, 정책자료 등을 통합·공유하기 위해 국회도서관에서 개발한 시스템으로 지난해 고령군과 국회도서관이 업무협약을 체결해 고령군의회의 회의록, 의안정보, 의정활동자료 등이 시스템에서 제공되고 있다.

둘째 날은 청와대를 방문해 홍보관을 시작으로 녹지원, 본관, 영빈관, 청와대 사랑채 등을 견학해 대통령의 국정 운영에 대한 관심과 이해를 높이는 시간을 가졌다.

청와대 방문 후 의원들은 경복궁과 북촌 한옥마을을 방문, 고령군 관광이 앞으로 나가야할 방향에 대해 고민하고 토론하기도 했다.

김선욱 의장은 “국회와 청와대라는 우리나라 최고 기관의 방문 및 참관을 통하여 고령군의회가 앞으로 나아가야 할 방향에 대하여 생각할 기회를 가질 수 있었으며, 경복궁 및 북촌한옥마을과 같은 유명 문화재와 관광지를 둘러보고 향후 고령군 관광이 나아가야 할 방향을 설정하기 위한 밑거름이 되어줄 뜻깊은 견학이었다”고 했다.
경서신문 기자  
- Copyrights ⓒ경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여름철 대비 방역소독에 총력
차대 차 교통사고 구급출동
성주군, 청춘남녀 만남의 장 이벤트..
가야고분군 세계유산등재‘한마음’
보훈 없는 호국은 없다‘보훈=기억..
“자손에 물려줄 청정지역 지켜내자..
관광활성화 마중물 ‘축제 품앗이’
존중과 사랑의 학교 만들어요
성주군, 하절기 환경오염행위 특별..
경북도 119소방동요 경연대회 ‘성..
최신뉴스
“자손에 물려줄 청정지역 지켜내..  
"호국영령들이여 고이 잠드소서"  
고령, 꼬마우륵 프로그램 큰 호응  
고령군, 딸기전문가 육묘 심포지엄..  
국제박람회, 가야금 선율로 가득  
고령 다산면, 자율방재단 교육  
평생 금연을 꼭 실천하겠습니다  
초등학교도 디지털 시대가 ‘성큼..  
“태극기, 일상 속에서 사라져간다..  
개실마을서 전통의 정수 맛보세요  
고령, 지방세 체납액 24억여 원  
고령 공직자, 수확 현장서 ‘구슬..  
흡연에 대한 바른 인식 내 몸 지킨..  
고령초교, 자유수호 웅변대회 최우..  
수도권·해외 관광객 유치 발 벗다  

신문사소개 편집규약 윤리강령 고충처리인제도 개인정보취급방침 광고문의 제휴문의 기사제보
상호: 경서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10-81-33593/ 주소: 경상북도 성주군 성주읍 성주순환로 271-3 / 발행인.편집인: 이찬우
mail: cwnews@hanmail.net / Tel: 054-933-0888 / Fax : 054-933-089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2305
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