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8-14 오후 02:46:0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행사알림
회사알림
 
뉴스 > 사설
<주간 IN 초대석> ‘칠곡 가시나들’오는 27일 정식 개봉
남녀노소 누구나 큰 감동·울림 받을 수 있는 영화
촬영만 2년6개월, 칠곡 할머니들의 유쾌한 도전 기대
김재환 감독,“영화통해 칠곡 인문학 전국에 알려지길”
경서신문 기자 / 입력 : 2019년 02월 27일(수) 15:46
ⓒ 경서신문
 칠곡군의 인문학과 평생학습을 통해 한글을 배우고 시를 쓰는 할머니의 이야기를 담은 김재환(사진) 감독의 다큐멘터리 영화‘칠곡 가시나들’이 오는 27일 정식 개봉한다.

‘칠곡 가시나들’은 개봉에 앞서 사전 시사회를 통해 영화관계자는 물론 언론과 관람객으로부터 극찬을 받으며 흥행에 대한 기대감을 높여가고 있다.

김 감독은“2016년 지하철역에서 김사인 시인의‘시시한 다방’이란 팟캐스트 방송을 통해 칠곡할머니 시인들을 처음으로 알게 됐다”며“카랑카랑한 목소리로 시를 읽어주는 칠곡 할머니 목소리를 듣는 순간 주변 소음이 다 차단된 것 같은 평화로움을 느꼈다”고 했다.

또“당시 어머니가 정말 좋아할 이야기를 찾고 있었다. 이번 영화로 효도하자는 생각으로 영화를 제작했다”며“칠곡 가시나들은 재밌게 나이 듦에 대한 영화로 쉘위댄스의 칠곡 할머니들 버전이라 할 수 있다”고 밝혔다.

그는“80대 어르신들은 농사일을 하지 않아 상대적으로 여유가 있고 배움에 대한 설레임이 더욱 크다. 따라서 고령의 어르신이 많은 복성2리에서 영화를 촬영했다”며“촬영에만 2년 6개월이 걸리는 등 영화제작을 위해 할머니들과 3년을 함께했다”고 말했다.

또“박금분 반장 할머니가 씨익 웃으며 다가와 제 입에 사탕을 쏙 넣어주실 때가 가장 기억에 남는다”며“제 입에 사탕을 강제로 밀어 넣은 그 순간 이후로 서로 까르르 하는 관계로 발전했다”고 했다.

이어“우리나라 노인정책 중 가장 성공적인 것이 할머니들 문해교육”이라며“칠곡군은 전국 지자체 중에서 문해교육이 가장 활성화된 지역”이라고 밝혔다.

특히“칠곡군은 2013년부터 인문학을 행정에 접목해 삶의 만족도 최상위 도시에 선정되었다는 기사를 본 적이 있다”며“이번 영화를 통해 칠곡 인문학이 전국적으로 알려지고 다른 자치단체도 칠곡 인문학을 배우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강조했다.

아울러“나이 들수록 오히려 재미를 추구해야 생의 가장자리가 더욱 풍요로워 진다”며“이번 영화가 나이 듦을 두려워하지 않고 죽음조차 긍정적으로 바라볼 수 있는 세상을 만드는 데 기여했으면 한다”고 덧붙였다.

끝으로“칠곡 가시나들은 나이, 성별, 지역에 관계없이 남녀노소 누구나 큰 감동과 울림을 받을 수 있는 영화”라며“온 가족이 함께 영화관을 찾아서 칠곡 할머니들의 유쾌한 도전에 함께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김 감독은 1996년 MBC PD로 입사해 방송을 시작했다. 2011년‘트루맛쇼’로 전주국제영화제 관객상을 받으며 데뷔해 MB의 추억, 쿼바디스, 미스프레지던트 등을 제작했다.
경서신문 기자  
- Copyrights ⓒ경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고령군 5급 사무관 승진인사 당시..
남부내륙고속철도 고령역유치위원회
성주에서 "먹고, 자고, 쓰고, 놀자"
고령 축산 발전 위해 힘 보태겠다
성주군, 보건지소·진료소에서도 금..
여름철 벌쏘임 환자증가 ‘요주의’
성주군 수륜면, 브랜드슬로건 교체 ..
인문학 마을, 행복밥상으로 즐겁다
칠곡군-칠곡군청노동조합
성주군, 폭염피해 예방활동 총력
최신뉴스
성주에서 "먹고, 자고, 쓰고, 놀자..  
성주군, 민선7기 군정철학 공유  
칠곡군-칠곡군청노동조합  
치매를 보듬어 주는 아름다운 수성..  
‘먹·자·쓰·놀’… 튼튼한 성주..  
대한한돈협회 칠곡군지부, 한돈 1,..  
성주군 선남면 주민자치센터 개강..  
성주군 가천면 주민자치센터 개강  
폭염에 어르신들 건강 챙기시길  
민간과 행정의 상생경영 실현한다  
무더위 극복, K-water도 팔 걷었다  
샘솟는 감성! 쑥쑥 자라는 표현력  
나라 위한 희생에 감사드립니다  
인문학 마을, 행복밥상으로 즐겁다  
남부내륙고속철도 고령역 유치  

신문사소개 편집규약 윤리강령 고충처리인제도 개인정보취급방침 광고문의 제휴문의 기사제보
상호: 경서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10-81-33593/ 주소: 경상북도 성주군 성주읍 성주순환로 271-3 / 발행인.편집인: 이찬우
mail: cwnews@hanmail.net / Tel: 054-933-0888 / Fax : 054-933-089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2305
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