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6-11 오후 04:43:3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행사알림
회사알림
 
뉴스 > 행정
칠곡군, 중국 제원시와 민간분야 교류‘물꼬’
문화·관광·체육분야 확대 의향서 체결
중국인 관광객 유치, 수출시장 확보 교두보
칠곡 이찬우 기자 / 입력 : 2019년 05월 28일(화) 15:05
↑↑ 국제자매도시 중국 하남성 제원시를 방문한 백선기 칠곡군수는 지난 20일 석영군 제원시장과 문화·관광·체육 분야 확대 의향서를 체결했다.
ⓒ 경서신문

↑↑ 국제자매도시 중국 하남성 제원시를 방문한 백선기 칠곡군수는 지난 20일 제원시 석영군 시장과 탁구경기를 펼쳤다.
ⓒ 경서신문

칠곡군이 중국 제원시와 교류를 통해 국제도시로의 도약을 위한 발판을 마련했다.

백선기 군수를 단장으로 이재호 군의장, 최인희 군의원 등 15명의 칠곡군 방문단은 자매결연 도시 중국 하남성 제원시의 공식 초청에 의한 3박4일간의 일정을 마치고 지난 23일 인천공항을 통해 귀국했다.

칠곡군은 이번 방문을 통해 제원시와‘문화·관광·체육분야 확대 의향서’를 체결하고 행정교류를 강화하고 민간분야 교류의 물꼬를 터는 성과를 거두었다.

또 하남성 일대의 중국인 관광객 유치와 수출시장 확보를 위한 교두보를 마련했다.

먼저 백 군수는 장전위 제원시 당서기와 향후 보다 발전된 칠곡군-제원시 간의 관계정립을 위한 심도 깊은 논의를 통해 공산당 위원회 차원의 적극적인 지지와 성원을 이끌어 냈다.

또 석영군 제원시장과‘핑퐁외교’를 통해 국경과 이념의 벽을 허물고 친분을 쌓았다. 이어 상호 신뢰를 증진하고 문화·관광·체육 분야 확대 의향서를 체결하는 등 교류 강화를 통해 상호발전을 도모하기로 했다.

의향서에 따르면 양 도시는 호혜평등의 원칙에 입각해 문화·관광·체육 분야에서 다각적인 교류와 협력을 추진하고 교류 담당 부서를 지정해 적극 지원하기로 했다.

이 자리에서 양 측은 ▲민간 문화 공연 팀의 상호방문 ▲생활체육 민간단체 간 교류 및 친선경기 지원 ▲두 도시에서 개최되는 각종 축제와 문화행사 참가 ▲상호 관광객 유치 및 시장개척 지원 등 다양한 분야에서의 교류협력 관계를 이끌어 냈다.

우선 이를 위해 양 도시는 오는 10월 열리는 칠곡군 주최‘제7회 낙동강세계평화 문화대축전’에 중국에서도 높은 수준을 자랑하는 제원시 문화예술단과 축제 방문단을 파견하고 공무원 교환 근무를 비롯한 인적 교류를 이어 나가기로 했다.

이와 더불어 칠곡군탁구협회 회원 20여 명이 오는 11월 제원시를 방문해 친선경기와 MOU를 체결하고 양측은 탁구에 이어 스포츠 교류를 타 종목으로 확대해 나가기로 했다.

또 칠곡군 방문단은 현재 조성중인‘목단원 시민공원’을 방문해 공사현황에 대한 설명을 듣고 공원에 설치된 칠곡군 홍보 안내판과 상징 조형물에 대한 의견을 교환했다.

목단원 시민공원에 칠곡군 조형물이 조성되어 73만 제원시민 뿐만 아니라 1억 인구를 보유한 하남성 주민에게 칠곡군을 알릴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되어 향후 관광객 유치와 시장 개척을 위한 기반을 마련하게 됐다.

백 군수는“경제대국인 중국과의 교류를 확대하면 새로운 성장 동력을 확보할 수 있게 된다”며 “제원시와 문화·관광·체육 분야를 시작으로 교류를 확대해 칠곡의 우수한 농특산품, 관광자원, 상품 등을 적극 홍보해 실질적인 경제교류의 물꼬를 열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칠곡군과 제원시는 2015년 4월 자매결연을 체결하고 행정중심의 교류를 이어왔다.
칠곡 이찬우 기자  
- Copyrights ⓒ경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여름철 대비 방역소독에 총력
차대 차 교통사고 구급출동
성주군, 청춘남녀 만남의 장 이벤트..
가야고분군 세계유산등재‘한마음’
보훈 없는 호국은 없다‘보훈=기억..
“자손에 물려줄 청정지역 지켜내자..
관광활성화 마중물 ‘축제 품앗이’
존중과 사랑의 학교 만들어요
성주군, 하절기 환경오염행위 특별..
경북도 119소방동요 경연대회 ‘성..
최신뉴스
“자손에 물려줄 청정지역 지켜내..  
"호국영령들이여 고이 잠드소서"  
고령, 꼬마우륵 프로그램 큰 호응  
고령군, 딸기전문가 육묘 심포지엄..  
국제박람회, 가야금 선율로 가득  
고령 다산면, 자율방재단 교육  
평생 금연을 꼭 실천하겠습니다  
초등학교도 디지털 시대가 ‘성큼..  
“태극기, 일상 속에서 사라져간다..  
개실마을서 전통의 정수 맛보세요  
고령, 지방세 체납액 24억여 원  
고령 공직자, 수확 현장서 ‘구슬..  
흡연에 대한 바른 인식 내 몸 지킨..  
고령초교, 자유수호 웅변대회 최우..  
수도권·해외 관광객 유치 발 벗다  

신문사소개 편집규약 윤리강령 고충처리인제도 개인정보취급방침 광고문의 제휴문의 기사제보
상호: 경서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10-81-33593/ 주소: 경상북도 성주군 성주읍 성주순환로 271-3 / 발행인.편집인: 이찬우
mail: cwnews@hanmail.net / Tel: 054-933-0888 / Fax : 054-933-089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2305
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을 준